Guri
Yeongjo
1694-1776
Share

Share X




영조 (1694-1776)

영조는 조선의 제21대 왕이다. 숙종의 서차자(차남)이며, 경종의 배다른 아우이다. 숙종 생존 시부터 잠재적인 계승권자였으며, 경종 때 왕세제로 책봉된다. 신임사화 등으로 숱한 위기를 넘기다가 경종의 급서로 즉위한다. 이후 노론과 소론의 당론 조제와 탕평책, 악형 폐지, 서적 간행 등을 추진하였으나, 탕평론은 실패했고 둘째 아들 사도세자를 사형시키게 된다. 1724년부터 1776년까지 재위하는 동안 1724년부터 1749년까지 친정을 하였고 1749년부터 1762년까지 아들 장헌세자(사도세자)가 왕세자 신분으로 대리청정을 하였고 1762년부터 1775년까지 다시 친정 체제를 펼쳤으며 1775년부터 1776년 승하할 때까지 손자 정조가 왕세손 신분으로 대리청정을 하였다. 재궁은 경기도 양주군 구리면(현 구리시)의 동구릉의 원릉에 안장되었다.

[자세히보기]

출처 : Wikipedia

Yeongjo (1694-1776)

Yeongjo of Joseon was the 21st king of the Korean Joseon Dynasty. He was the second son of King Sukjong. His mother was Consort Suk of the Choi clan. Before ascending to power, his name was Prince Yeoning. In 1720, a few months after the accession of his older brother, King Gyeongjong as the 20th King, Yeoning became the Royal Prince Successor Brother. This induced a large controversy between political factions. Nevertheless, four years later, at the death of Gyeongjong, Yeongjo ascended the throne.

[Learn more]

Source : Wikipedia





  • There's no registered comment

h·map story

my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