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헨드릭 하멜
Hendrick Hamel (1630-1692)



헨드릭 하멜 (1630-1692)

헨드릭 하멜은 네덜란드 동인도 회사 소속 선원이자 서기이다. 고향은 네덜란드 호린험이고 1653년 스페르베르호를 타고 일본 나가사키로 향하던 중, 제주도 인근 해역에서 폭풍을 만나 제주도 해안에 좌초한다. 이때 버려진 배를 이용해 탈출하려 했으나 돛대가 부러져 무산된다. 당시 조선 효종의 명으로 이 사람들은 한양으로 즉시 압송되었다.

[자세히보기]

출처 : Wikipedia

Hendrick Hamel (1630-1692)

Hendrick Hamel was the first Westerner to provide a first hand account of Joseon Korea. After spending thirteen years there, he wrote "Hamel's Journal and a Description of the Kingdom of Korea, 1653-1666," which was subsequently published in 1668. Hendrick Hamel was born in Gorinchem, Netherlands. In 1650, he sailed to the Dutch East Indies where he found work as a bookkeeper with the Dutch East India Company.

[Learn more]

Source : Wikipedia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h·map story

my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