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목포근대역사관
구 목포일본영사관



목포근대역사관

목포에서 가장 오래된 이 건물은 1897년 10월 목포항이 개항되고, 1898년 10월 목포일본영사관이 목포에 설치됨에 따라 영사관으로 지은 것이다. 일본은 영사관이 건립되기 전까지 조선정부로부터 만호청(1895년 폐진된 목포진)을 빌려 사용하였고, 유달산 고지대에 가건물을 지어 이관하였으며, 다시 현재의 위치인 대의동에 목포일본영사관과 부대시설인 경찰서·우편국 등을 함께 마련하였다. 공사비 7만여 원을 들여 1900년 1월에 착공하여 12월에 완공한 것으로 일본인들의 기록이 전해온다. 이후 목포이사청, 목포부청사 등으로 사용되었고, 광복이후 1947년부터 목포시청, 1974년부터 (구)목포일본영사관, 1990년 1월부터는 목포문화원으로 사용되다 최근 목포문화원이 이전함에 따라 보수 후 2014년 목포근대역사관 1관으로 개관하였다.

[자세히보기]

출처 : 목포시

Mokpo Modern History Museum

It is a building that was completed in December, 1900 for consul duty of Japan, after the establishment of Mokpo Port, and after independence it has been used as Mokpo City Hall, municipal library, and Mokpo Cultural Institute. It is the oldest building in Mokpo among modern buildings that is also sufficiently large, so it is a representative heritage. It retains its exact shape from the point of construction so it has got its worth as a heritage approved: Now it is a National Historic Site number 289. It has opened as a history museum in February 2014.

[Learn more]

Source : Mokpo City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h·map story

my story